세대를 잇는 정성의 손맛

본점 1975개점
원할머니 본점은 1975년 서울 청계 8가 황학동 끝자락에 작고 소박한 보쌈집으로 시작하였습니다.
따뜻한 보쌈 고기와 아삭한 보쌈 김치는
할머니의 특별한 정성과 손맛이 더해져 수많은 이들의 입맛을 사로잡았고
보쌈집은 언제나 문전성시를 이루었습니다.

세월에도 변함없이 원할머니 본점은
그 시절 할머니의 비법과 마음을 고스란히 이어가며
맛있고 몸에 좋은 최고의 보쌈, 족발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본점 메뉴

본점의 보쌈은 우리 돼지고기 ‘한돈’만을 사용합니다

준비중입니다.